[영상]새벽시간 무인점포 자유자재로 쇼핑…알고 보니 상습범

수정: 2023.09.26 16:45

새벽 시간에 무인점포에 들어가 물건을 훔친 뒤 도주한 남성이 경찰의 신속한 대응으로 체포됐다.

지난 22일 경찰청 유튜브 채널 사이트에는 ‘모두가 잠든 해안가에서 경찰이 찾은 것은?’이란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.

이 영상에는 인적이 드문 늦은 새벽 시간에 경상남도 통영의 해안가 무인점포를 찾은 한 남성이 주머니에서 꺼낸 비닐봉지 속에 냉장고와 매대에서 물품을 담는 모습이 담겨 있다.

무인점포에서 쇼핑을 마친 이 남성은 계산대를 쓱 한번 쳐다본 후 계산을 하지 않은 채 그대로 점포를 빠져나갔다. 이 모습을 실시간으로 지켜보고 있던 점포주인이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.

경찰은 폐쇄회로(CC)TV속 남성의 인상착의를 바탕으로 물품을 훔쳐 간 남성을 추적했다. 경찰은 이 남성이 근처에서 훔친 물건을 먹을 것으로 예상해 해안도로에서 주변 골목길까지 샅샅이 돌아봤다.

확대보기

▲ 경상남도 통영의 한 해안가 무인점포에서 물품을 훔친 용의자가 경찰의 1시간 만의 추적끝에 검거되는 순간/사진=경상남도경찰청

경찰은 1시간 만에 용의자로 보이는 한 남성을 발견했고, 이 남성은 경찰의 추궁에 범행 사실을 모두 시인했다. 경찰은 방파제 인근에 숨겨둔 훔친 물품을 회수해 점포주인에게 돌려줬다.

경찰은 이 남성이 해당 점포뿐 아니라 다른 점포에서도 여러 번 절도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돼 여죄를 수사하고 있다.

영상제공 경상남도경찰청

손진호 기자
SNS에서도 언제나 '서울Tv'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톡
  • 유튜브
  • 인스타그램
  • 네이버 채널
Copyright ⓒ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